요깃거리 - 농심 둥지냉면 물냉면 전기밥솥으로 끓여 먹기

食食 얌냠 2008.11.30 01:03

승기군이 광고를 하셔서 나름 선풍적이었던 둥지냉면. 유행 다 지나고, 뒷북 치는 첫 도전기!!

깔끔한 디자인의 봉다리. 냉면을 이렇게 먹을 수 있을 줄이야..
처음 봉지라면 형태의 칼국수를 봤을 때 참 놀랐던 기억이 새록새록~

면에 쌀가루도 들어가는구나.. 육수는 치킨육수. 칼로리는 약 오백

처음 먹어 보는 거니까, 단디 읽어 보고 잘 숙지한 뒤에 조리 시작

뜯으니 얇은 플라스틱 그릇에 구성품들이 들어 있다

네가 둥지로구나?! 이렇게 구불구불 말려 있는 냉면 면은 처음 본다
돼지군이, 컵라면 같은 건 줄 알았는데 끓여 먹어야 하는 거라는 사실을 알고는 분개했었다
그 플라스틱 통이 둥진 줄 알았다며, 사기라더라 ㅋㅋ

세 가지의 뭔가가 들어 있다. 육수랑 참깨별첨이랑 고명 후레이크

오늘 수고해 주실 빨간 밥통님

빠른 조리를 위해 밥통에 뜨거운 물을 넣어준다

취사, 보온 땔랑 두가지만 있는 밥통. 물을 끓이려면 취사로~!!

뚜껑을 닫고 물이 끓기를 기달린다

뚜껑을 열은 뒤 면을 넣고

고명 후레이크까지 넣어준다

면을 삶는 건 약한 불에 하라고 해서 일단 보온에 두고 해 보기로 했다

휘~휘~ 저으면서 익혀 준다 

이제 면을 건져 헹굴 차례. 더 차운 물을 위하야 정수기 사용

차~악! 착!!

헹군 면을 건져서 체에 받쳐둔다

이제 국물 마련~!!

냉면 면이 들어있던 플라스틱 용기에 육수를 붓는다. 간장 소스 같은 빛깔

표시된 부분까지 찬물을 넣어준다

국물 준비 완료!

그릇에 면과 국물을 옮겨 담으면 끝!
애석하게도 깊은 그릇이 없어서 얕은 그릇에 하다보니 모양새가 좀 별로인 듯
본인은 깨를 선호하지 않아 별첨은 넣지 않았다. 차라리 겨자가 별첨으로 들어 있으면 좋을텐데..

맛은 꽤나 시큼한 편인 것 같다. 본인 입맛엔 조금 덜 시면 좋겠지만, 괜찮다
이상하게 먹는 내내 삶은 계란 생각이 간절하더라능. 나름 씹히는 채소들도 이색적이었다

이걸 추천해 준 사람이 비빔냉면이 더 맛있다던데... 그건 어떨라나??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나즈란 2008.11.30 09:2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헐 이게 되나요 ?!

    저도 둥지냉면 매우 즐겨먹는 편인데 ,

    확실히 물냉보단 비냉이 맛있더군요 ...

    새로운 방법을 알려주시다니 .. 저희집엔 가스렌지가 있으니 패스 ?

  • BlogIcon 마음氏 2008.11.30 20:2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호~ 새로운 방법이네요.
    감사합니다.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저도 비냉이 더 맛있습니다.
    조금 맵기는 합니다. ^^

  • 우왕 2008.12.09 23: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빔에 참기름조금 설탕조금 깨 넣어서먹어보셈

  • BlogIcon 눈뜨 2009.01.21 03:2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가스렌지가 있으시다면야.. ^^;;;

  • BlogIcon 눈뜨 2009.01.21 03:2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이 방법은 궁여지책으로.. ㅎㅎ;;;
    비냉 추천이 이리도 들어오니, 기회가 되면 꼭 먹어 봐야 겠는 걸요?? ^^

  • BlogIcon 눈뜨 2009.01.21 03:2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참기름은 물론 설탕, 깨 같은 녀석과 함께 살고 있지 않아서요... 담에 집에 가면 도전해 봐야 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