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점) Cafe 미르 [엔] - 아메리카노, 카푸치노, 티라미슈, 그리고 샌드위치

茶室 찻집 2009.11.26 23:40

이래저래 특별히 하는 일도 없이 바쁘다보니 간만에 찾게 되었던 미르엔

한동안 신경을 쓰지 않아 몰랐었는데, 바이올렛을 블루로 바꾸셨다 ^^; 이제 화장실로 착각하는 사람 없겠지?

분명 아메리카노를 시켰는데, 맹물이 나왔다 ((O0O))!! 오랜만에 왔다고 뭐라고 하시는건가..;;;

알고 보니 옆에 있는 게 에스프레소였다. 이제 아메리카노는 이런 식으로 나오는 모양이다

따순 물이 든 잔에 에스프레소를 탈탈 털어 넣고

티 스푼을 들어서

저어 아메리카노를 완성하시던 돼지군. 아메리카노 만들 때 원래 안 섞던데??

가만히 저 녀석을 보고 있으려니, 꿀을 넣으면 꿀물이겠다는 생각이 불현듯 들더라

어쨌든, 이 것이 새로 바뀐 미르엔의 아메리카노 되시겠다

나름 많은 카페를 다녀 봤지만, 직접 물에 에스프레소를 넣어 먹기는 처음이다

신선한 재미인 듯

카푸치노. 커다랗고 빠알간 잔 덕에 하얀 우유 거품이 보다 돋보이는 시각적 효과

이 날 카푸치노는 평소에 비해 거품이 좀 모지라더라

그러고보니 저 즈음엔 카푸치노 거품에 유독 많이 데였던 것 같다 ㅎㅎ;;;

곁다리 먹거리로 주문한 티라미슈

빵이 조금 들어 있긴하지만

겉보기 등급은 꽤나 훌륭했다

그치만..

맛은.. 티라미슈라기 보다는 버터케익 같았다 T^T 걍 치즈케익을 시켜볼껄 그랬나부다

 

탱자탱자 놀고 있는 우리에게 “이것 좀 드셔 보세요”라며 사장님께서 접시를 하나 가져 오셨다

음식의 정체는

샌드위치였다

샌드위치 네 조각과 샐러드 약간으로 구성된 한 접시. 참 맛깔스러워 뵈더라

샐러드는 방울토마토랑 양상추랑 비타민이랑 새싹이랑 올리브랑 파프리카 등에 발사믹 소스가 끼얹혀 있었다

이전에 먹어 보았던 샌드위치와는 확연히 달라진 모습의 샌드위치

파니니처럼 뭔가 구워낸 자국이 있고, 빵도 곡물빵인 듯 뭔가가 들어들 계시더라

빵 안에는 슬라이스 햄을 외벽으로 해서 파프리카랑 올리브 등등 야채들이랑

피자치즈가 그 속을 채우고 있었다 +_+

본인이 싫어하는 피클은 특별히 제거하고 만들어 주시는 센스까지!!

 

역시나 계속 발전 중인 미르엔의 먹거리들

다음엔 또 뭘 먹어 볼까나~ (^-------------------^)

 

 

 

위에 보이는 를 눌러 주시면 글쓴이가 좋아합니다

C l i c k ing the heart botton makes the author happy

설정

트랙백

댓글

  • 미르엔 2009.12.05 23:3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와~~~~ 오래간만에 포스팅하셨군요^^
    눈뜨님께 100점 맞기는 하늘의 별 다기보다 힘들어 홍홍홍~~~~
    언제나 공정한 평가 감사드려요.... .. 호밀빵 핫샌드위치 맛나보이네요....~
    에스프레소와 물을 따로 드리는건 기호에 맞추어 드시라구... 그 좋은 일리커피를 어떤 손님들은 반만 버리고 따슨물 더 부어주세요 하시거든요... 넘 넘 아까워서.... 반씩 나누어드시라구^^
    자주 뵈어요~~~^^

    • BlogIcon 눈뜨 2009.12.06 23:42 신고 수정/삭제

      제가 좀 짠가요? ㅎㅎ;; 다 기대치가 높아서 그렇겠죠?
      시간이 별로 없다 보니 포스팅 소스는 마구마구 쌓여서 특별한 경우 아니면 날짜 순으로 하는 통에 아직 무료 식사 대접 해 주신 것도 포스팅을 못 했네요
      그나저나 커피를 그렇게 연하게 드시는 분들도 있군요. 샷 추가를 하는 건 봤어도, 샷을 반통 낸다는 소리는 처음 들어요 ^^; 확실히 커피는 기호식품인 것 같아요

  • BlogIcon 돌체구스토 2011.05.26 16:2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리뷰가 멋지신데요!
    잘 감상하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