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쌈밥 - 유정쌈밥

食食 얌냠 2009.08.16 19:46

동네 숨은 맛집으로 소문 난 유정쌈밥

그치만 야채를 좋아하지 않는 본인에겐, 쌈밥을 밖에서 돈 주고 사 먹는다는 건 그다지 땡기지 않는 일이라

수많은 이들의 추천에도 불구하고 외면해 왔었다

그러던 어느 날, 무슨 바람이 불었는지 난데 없이 방문을 결심했다

골목 안쪽 쌩뚱 맞은 곳에, 좀 그런 비주얼로 자리잡고 있는 밥집

굉장히 아담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너른 내부

불판이 붙어 있는 상들이 놓여 있었다. 아까 보니 고기도 파는 것 같더니, 그래서 그런갑다 했다

저~쪽 벽에는 아가들 한글 배우는 종이 같은 게 붙어 있는데, 뭔가 야채들이 그려져 있는 게

아마도 쌈 야채들의 각 이름과 효능(?) 같은 게 쓰여 있는 게 아닌가 싶다

 

메뉴는 육천원짜리 유정쌈밥으로! 맛나면 담에 더 값진(?) 걸 먹어주마

어라? 그냥 유정쌈밥에도 고기가 나온다?

어쩐지.. 국내산이라고 쓰여 있더니, 인석 얘기였던 모양이다

 

윤기가 좌르륵 도는 하이얀 쌀밥. 역시 밥은 하얀 쌀밥이 제일 먹음직스럽다

쌈 야채들 등장. 생각보다 다양한 잎파리들이 나왔다. 본인이 이름을 아는 건 깻잎이랑 배추, 상추 정도?

지글지글

디비 주고~

고기가 익어가는 동안 갖가지 반찬이 세팅 되었다

격하게 마음에 들었던 부침개. 원래 전을 좋아하기도 하지만, 맛 있었다. 게다가 이렇게 찔끔씩 주면

왠지 더 맛 있는 것 같다 ^^

동치미

고깃집 밑반찬에 이상하게도 흔히 등장하는 도토리묵

양념 게장

매콤 달콤한 맛과 더불어 착착 감기는 식감이 매력적인 양념 게장. 다만, 발라 먹기 너무 귀찮다는 단점이 있다

살을 발라서 양념하면.. 이런 맛이 안 나려나?

시원한 된장찌개. 꽃게도 풍덩 들어 있었다

된장. 저 시커먼 건.. 우렁인가???

조개젓

버섯 볶음

나물 무침

김치

샐러드?

1인분 6천원짜리 상에 참 다양하게도 올라간다

아까부터 열심히 익힌 고기. 이제야 본격적으로 유정쌈밥 즐기기 시작

다양한 잎파리들 위에 하얀 쌀밥 얹고, 팽이버섯이랑 고기랑 집어서 올리고, 장도 척 해서

야무지게 잡솨 주시기만 하면 된다

뭔지 모르겠는 것들도 많던데.. 다음에 가게 되면 벽에 붙어 있는 것 좀 봐 봐야 겠다

 

저렴하고, 전반적으로 음식이 괜찮은 집이다

그치만 본인은 모두가 입을 모아 훌륭하다는 산채정식보다 평범한 생고기집에 더 매력을 느끼는지라

근 시일 내에 다시 찾진 않지 싶다

그래도 아직 여기가 안 좋더라고 말하는 사람은 보지 못했으니

이런 류의 음식을 좋아하시는 근방 거주자 분은 한 번 들러 보셔도 좋을 것 같다

 

위치정보



흑석동 중앙대학교 병원 후문 건너편 파리바게트랑 쭈노치킨 사이 골목으로 똑바로 들어가다 보면 왼편에 보임





설정

트랙백

댓글

  • 개X리 2009.08.16 20:3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가격대비 괜찮은 집이군요,
    쌈채에 관한 설명을 해드리자면 붉은색 줄기를 가진건 비트잎입니다.
    붉은색 알뿌리를 먹는 그 비트입니다. 잘 모르시면 인터넷 검색해보시구요.
    자세히는 안보이는데 빠빳한 초록색 잎에 단단한 줄기의 쌈채는 케일이라는 녀석입니다.
    녹즙으로 많이 먹지만, 녹즙은 거의 효과가 없다는군요.
    그리고 맨아래에 깔린 한약냄새 나는 채소는 까먹었네요 ;;

    • BlogIcon 눈뜨 2009.08.20 14:32 신고 수정/삭제

      정보 감사 합니다~ ^^

      초등학교 다닐 즈음에 몸에 좋다며 어머니께서 억지로 케일을 갈아 먹이셨던 적이 있었는데.. 효과가 없군요 ;;;

  • 3333 2010.12.10 13:4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흑석동 거주민인데용.... 유정쌈밥 비추~ 반찬도 깔끔하지 못하고 식기류도 좀 지저분 합니다...
    일단 좀 불친절하구요.... 맛은 그럭저럭 괜찮지만....

    그 골목 들어가기전.. 오른쪽 황토정이 더 깔끔하고 친절합니다...

    유정쌈밥은.... 흑석동에 쌈밥집이 없기 때문에 가지 않나 싶습니다...

    • BlogIcon 눈뜨 2010.12.16 00:38 신고 수정/삭제

      여러 번 찾지는 못했지만, 제가 봤을 땐 괜찮아 보이던데..
      황토정이란 곳은 고기집 아닌가요??

  • 중대생 2012.01.01 20:4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중대생인데요... 여기 자주 애용했었습니다
    그런데 한 번 주방에 가까운 자리에서 음식먹다가
    채소랑 김치 재활용해서 사용하는거 현장 목격하고
    다음부터 다시는 가지 않습니다...
    참고하셨으면 좋겠습니다 ㅠㅠ

    • BlogIcon 눈뜨 2012.01.03 01:10 신고 수정/삭제

      선호하는 메뉴가 아니라 잘 찾지 않는 곳이긴 한데.. 좀 실망이네요. 괜찮은 곳이라고 생각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