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 - 부추밀가루떡

食食 얌냠 2008.03.03 01:10

우리 집에서만 맛볼 수 있는 특제요리!!


딱히 이름은 없다. 제목의 이름은 급조해 만든 것 ^^;
기름을 쓰지 않으니 부침개나 전이라고는 할 수는 없고, 부추찜이라기에도 석연찮은 이 음식
모친이 어릴 적 즐겨 드시던 음식이었다고 한다

금방 해서 뜨거울 때 보다 조금 식었을 때가 보다 쫀득쫀득 한 것이 참맛을 낸다
뜨거울 때는, 약간 질다고 할까? 끈적한 느낌
(부친 말씀을 빌자면 풀떼죽같다고...)

만드는 법을 볼라나?


 우선은 그냥 부추전을 만들 때처럼 밀가루에 부추랑 물을 넣고 간을 맞춰 반죽을 하고


 찜통에 쪄 낸다. 얇은 게, 그리고 부추가 많이 엉기지 않은 편이 더 맛있다


쪄진 녀석을 떼어 내어 썰고, 양념장을 준비하면 OK
기름을 쓰지 않아 느끼할 일 전혀 없고, 그래서 쉬이 물리지 않고, 떡 못지 않게 쫀득거리는 거이~ 완전 흡족

이상 우리집 초 인기 메뉴 중 하나인 부추밀가루떡 되시겠다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사용인 2008.11.04 05:2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맛있겠네요 ㅋㅋ
    잘보고 갑니다.
    추천 한방 날립니다.ㅋㅋ
    행복하세요 ^^*

  • BlogIcon 눈뜨 2009.01.21 03:5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정말 맛있어요!! 한 번 해 드셔 보세요~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