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배기 닭볶음탕

移動 모발 (mobile) 2018.09.19 12:30

파채닭볶음탕 대 31,000원, 볶음밥 2인분 2000원 x2.
닭볶음탕에 파채 한가득에 고추 쪼가리들이 파바박. 국물이 많았고, 떡볶이 떡이 들어 있었다. 쌀떡이었는데, 경험상 이런 국물에 들어가는 떡볶이 떡은 쌀떡보단 밀떡이 나은 것 같다. 쫄깃거리는 식감이 좀 방해가 된다고 해야하나? 밀떡이 더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느낌이다. 매콤했지만 많이 맵진 않았고, 전반적으로 무난했다. 처음 마셔 본 수원 화성 막걸리는 탄산이 강하지 않고 달큰하니 깔끔한 스타일이었다. 볶음밥은 역시 눌러 먹는 맛.
먼저 먹어봤다는 일행들 말에 의하면 중자랑 대자 양이 크게 다르지 않은 느낌이라니, 다음에 간다면 중을 시키든, 시그니처로 추정되는 뚝닭을 먹어보든 해야겠다. 그러고보니 대전 정식당이 새삼 대단했다 싶다. 진짜 올라오면 대박날 것 같은데... (@ㅠ@)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