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블리크 - 다쿠아즈 + 까늘레 보르들레 + 오렌지 비엔누아 + 초코머랭

食食 얌냠 2013.02.07 16:30

 

 

< 퍼블리크 - 다쿠아즈 + 까늘레 보르들레 + 오렌지 비엔누아 + 초코머랭 >

 

 

위치정보

 

 

 

 

 

 

 

 

 

 

 

 

 

무슨 책인가, 잡진가, 인터넷인가에서 본 홍대 유명 빵집 중 하나인 퍼블리크

 

'내가 본 적이 없는데 대체 어딨는겨?!' 했었는데, 상수역 근처 골목 어딘가에 있더라. 상수동 이태리 근처

 

 

홍대 유명 빵집들과 비교해선 작지 않지만, 확실히 크진 않다. 외국 골목 빵집 느낌이다

 

한쪽은 일반 빵집처럼 빵을 굽고 파는 공간이 있고, 다른 한쪽엔 앉아서 빵과 음료를 먹을 수 있는 공간이 살짝 있다

 

빵을 파는 곳과 음료를 마시는 곳이 분리되어 있어, 쇼콜라윰처럼 앉아 먹기 부담스럽진 않을 것 같다. 거기서도, 여기서도 앉아서 먹어본 적은 없지만.. ^^a

 

 

 

 

다쿠아즈 1,500원

 

 

 

 

촉촉 찐덕한 다쿠아즈. 쇼콜라윰 다쿠와즈가 내 취향에 보다 부합한다

 

 

 

 

퍼블리크를 전신에 감고 있는 욘석은 까늘레

 

 

 

 

까늘레 보르들레 1,800원

 

 

 

 

겉은 단단하고 속은 폭신 부드러우리라 예상하고 집어 왔는데, 쫄깃쫄깃 떡같다

 

 

 

 

초코머랭 1,800원

 

 

 

 

 

거대한 크기와 모양새에 홀딱 반해 충동적으로 집어버린 머랭쿠키. 사이즈가 괄목할 만하다. 쪼매난 쿠키도 2천원에 육박하다보니 괜히 저렴하게 느껴진다

 

 

 

 

푸삭거리는 식감의 달다구리~ 씁쓸한 음료랑 딱이다. 뿌개 먹는 재미도 있고..

 

요즘 유행하는 슈니발렌보다 백만배는 맘에 든다. 그거 이상하게 인기 절정이던데.. 암만 집어먹어 봐도 딱 길거리 음식 같은데, 비싸 ㅠ 망치도 안 주면서 비싸

 

 

 

 

오렌지 비엔누아 2,800

 

빵에 오렌지 필 들어가는 건 안 좋아해서.. ㅎㅎ;;

 

 

느낌 좋고, 친절하고, 빵들에서 정성이 느껴지긴 한다만 처음 폴앤폴리나를 찾았을 때처럼 머리에 느낌표가 딱 뜨는 그런 건 없었다

 

폴앤폴리나가 기대치를 너무 높여놨어;;

 

여튼 앉아서 빵들을 먹어댈 수 있단 메리트가 있으니, 언젠간 앉아서 음료들과 먹어봐야겄다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