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탄집 - 삼겹살 + 목살 + 껍데기

食食 얌냠 2012.12.29 16:30

 

 

< 연탄집 - 삼겹살 + 목살 + 껍데기 >

 

 

위치정보

 

 

 

 

 

 

 

 

 

 

 

노량진 거주 지인의 안내로 방문했던 고깃집, 연탄집

 

요즘은 세상이 변해서 일부러 몸에 안 좋게 만들어 먹는단 비아냥이 있긴 하다만, 맨날 먹는 것도 아닌데 뭐..

 

 

 

 

들어갈 때만 해도 '유명하다는 데 치고 널럴하네' 싶었는데, 금새 사람들이 차곡차곡 들어 차더라

 

 

 

 

우린 벽쪽에 붙은 테이블로 안내 받았다. 넷이 앉으니 그득 차더라. 테이블 간격도 좁아서 자리가 편하진 않다

 

 

 

 

고깃집이니까 주문 메뉸 당연히 고기~

 

 

 

 

차림은 대략 이 정도. 평범한 고깃집 차림

 

 

 

 

된장찌개 빠짐 섭함

 

 

 

 

연탄집답게 연탄 세팅 ㅇㅋ

 

 

 

 

삼겹살 6,000원

 

 

 

 

목살 6,000원

 

 

 

 

철근 불판에 척척. 연기 석션해대며 지글지글~

 

 

 

 

해서 후딱 먹고 싶었지만, 오래 걸린다. 빨리 안 익어 ㅠ

 

 

 

 

오랜 기다림 끝에 간신히 익어 마구 흡입

 

째깐할 땐 항정살, 삼겹살만 먹어댔는데, 요즘은 목살이 고기답달까?

 

 

 

 

고기 떨어지기 전에 후발대 출격

 

 

 

 

껍데기 5,000원

 

고기 추가는 좀 부담스럽고, 그냥 가기엔 아쉬워서 주문해 봤다

 

 

 

 

이게 정말 살 안 찌는 거 맞아? 이런데??

 

저렴하고 가성비 좋은 집이었다. 여럿이 가볍게 한잔하기 괜찮을 듯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