豚人 부탄츄 - 토코 톤코츠 라멘 (간장타래) + 토코 시오톤코츠 라멘 (시오타래) + 일본식 교자 + 공기밥

食食 얌냠 2012.09.19 16:30

 

 

< 豚人 부탄츄 - 토코 톤코츠 라멘 (간장타래) + 토코 시오톤코츠 라멘 (시오타래) + 일본식 교자 + 공기밥 >

 

 

위치정보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330-19번지 1층 / 부탄츄 홈페이지 ☞ http://www.butanchu.com/

 

 

 

 

 

 

 

 

 

 

 

지난 주말, 오픈 기념으로 돈코츠 라면을 5천원에 판매한다는 소문에 찾아간 부탄츄

 

행사가 언제까진지 모르겠지만, 아예 메뉴판이 오픈 기념특가용(?)이더라

 

 

 

 

라면도 먹고, 기왕 여기까지 온 거 교자도 하나 먹으려고 했더니, 사장님(으로 추정되는 일본인분)께서 일본식 교자세트를 추천해 주셨다 

 

 

 

 

주문한 음식들 먹샷. 날씨가 괜찮은 김에 야외 테이블에 자리를 잡고 앉았다

 

 

 

 

추천받아서 시킨 "일본식 교자세트"는 "라멘 + 일본식 교자 + 공기밥"의 구성으로 7,500원이고, 단품 가격은 일본식 교자는 3,000원, 공기밥은 1,500원

 

교자 단품은 아마도 양을 좀 더 주겠지? 세트에는 4개가 나오더라. 꽉 오무려지지 않아 양 옆으로 속이 뵈는 군만두

 

맛은 독특했다. 생강이 꽤 씹히고 맛도 많이 나는 교자였다. 교자가 청량하게 느껴지는 아이러니 ㅋ

 

 

 

 

주인공인 라면님 둘

 

 

 

 

토코 톤코츠 라멘 (간장타래) 5,000원

 

면종류는 가는면 (끊어 드시기 좋은 스트레이트면입니다.) 으로 했고, 맛조절 특이사항은 숙주 많이

 

 

"숙주 많이"라고는 했지만, 대박 수북하게 나왔다. 덕분에 판이하게 달라진 비주얼

 

돈코츠 라면에 어울린다는 얇은 면으로 골랐다. 면도 들어서 하나 찍을껄 그랬나? 야간인데다가 폰카로 찍으려니.. 게다가 배도 고파서 ;;;

 

메뉴판에 보니, "토코 톤코츠 라멘"은 "돼지사골을 강한불로 장시간 우려낸 고농축 돈코츠 라멘입니다.

 

느끼할 수도 있는 국물에 마늘과 통후추의 맛을 잘 드러내 기존의 돈코츠 라멘보다 완성도를 높였습니다"라고 했으니, 약하자면 진한 돈코츠라면이란 말씀

 

간장보단 소금을 선호하는 편이라 고민없이 본인은 시오로 했었는데, 둘 다 맛을 보니 이게 낫더라

 

 

 

 

토코 시오톤코츠 라멘 (시오타래) 5,000원

 

중간굵기 꼬불꼬불면 (기존의 꼬불꼬불 면발의 특성을 잘 살려 식감이 좋습니다.)

 

 

큼직한 차슈에 끼햐햣 했었는데, 대박 얇은 게 함정. 적당히 도톰하니 쫀독한 차슈를 선호하는 내겐 감점 요인

 

반숙 계란은 충분히 사랑스러웠다

 

국물이 걸다. 시오라는 말에 뽀~얀 국물을 기대했는데, 갈색빛의 다소 되직한 국물이 나와서 실망. 맛도 간이 세다. 간장 소스가 덜 짜고 맛이 좋더라

 

 

 

다음에 라면을 먹는다면 토코 톤코츠보다는 톤코츠로, 시오보다는 소유로, 면은 가는면으로 해서 먹어봐야겠다

 

개인적으로 일본식 볶음밥에도 관심이 있어서, 다음엔 일본식 볶음밥세트 주문을 고려 중 (+_+)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