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ra_b 토라비 - 아메리카노

茶室 찻집 2012.04.16 11:30

< Tora_b 토라비 - 아메리카노 >

 

홍대 카페 관련 포스트 보기

2012/03/10 - caffeine laboratory 카페인연구소 - 아메리카노 

2012/03/08 - chocolat yum 쇼콜라윰의 초콜릿 카페 - 연유쿠키 + 다쿠와즈 + 딸기 레몬 머랭 + 생초콜렛 

2012/02/24 - Sunyne 써니네 - 아메리카노 + 카페라떼 - 접객 태도 우수한 애견 카페, 써니네 

2012/01/10 - Hello Kitty Cafe 헬로 키티 카페 홍대점 - 티라미슈 + 아메리카노 + 아이스 아메리카노 

2011/12/30 - Ori Pekoe 오리 페코 - 초코빙수 (1인) + 멜팅 초콜렛

2011/12/29 - Ori Pekoe 오리 페코 - 퐁당쇼콜라 + 홍차

2011/12/26 - Cafe NESCAFE 카페 네스까페 홍대점 - 아이스 아메리카노

2011/11/18 - CHARLIE BROWN CAFE 찰리 브라운 카페 홍대점 - 아이스 아메리카노 (R) + 마카다미아 라떼

2011/10/07 - Book Cafe 토끼의 지혜 홍대점 - 아이스 아메리카노 + 아메리카노 리필

2011/08/10 - dal.komm coffee 달콤 홍대점 - K2 (L) / ICE + 플라워 아메리카노

2011/07/05 - 문너머 - 아이스 아메리카노

2011/02/28 - Cafe NESCAFE 카페 네스까페 홍대점 - 아메리카노

2010/06/21 - 아뜰리에 데코아발림 - 디저트 셋트 B ; 만원어치 디저트 + 아이스 아메리카노 2잔 

2010/06/14 - 에뚜와 - 카푸치노랑 Yellow Bourbon 브라질(핸드 드립 커피 中) 

2010/04/14 - cafe mayjune 메이준 - 에스프레소, 아메리카노, 아몬드 컵케이크, 리얼 초콜렛 컵케이크 

2009/11/09 - Ori Pekoe 오리 페코 - 실론이랑 애플 아이스티, 진저맨쿠키, 퐁당쇼콜라 

2009/07/26 - dog cafe / hotel BAU house 애견카페 바우하우스 - 아이스아메리카노랑 헤이즐넛 (上)

2009/06/12 - Book Cafe 토끼의 지혜 홍대2호점 - 아이스 아메리카노 

2009/04/13 - D'AVANT 다방 - 소세지, 계란, 에멘탈 치즈 팬 케이크랑 요거트 & 아메리카노 

2008/12/18 - del mundo 델 문도 - 일본풍 단팥죽이랑 녹차, 오야꼬동이랑 아이스티 

2008/11/10 - COFFEE LAB 커피 랩 

2008/05/31 - BEANSBINS COFFEE 빈스빈스 홍대점 - 와플이랑 아메리카노 세트

2008/03/10 - BEANSBINS COFFEE 빈스빈스 홍대점

 

위치정보

 

 

 

 

 

홍대입구역에서 다복길로 가는 숱한 골목들 중 한 골목에 반지하처럼 위치한 카페 토라비

이 주변엔 이런 느낌의 카페가 많은데, 가격도 모르겠고.. 뭣보다 어떤 맛의 커피를 내 놓을지 감이 잡히질 않아

들어가 볼 생각조차 해본 일이 없었다

그런데도 근방 골목에 숱하게 있는 고놈이 고놈 같은 모양의 카페들 중 토라비를 택해 들어간 건

언젠가 상상마당 1층 아이디어 상품들을 파는 곳에서 본 그림 덕이다

홍대 10대 카페라고 했나? 카페들 전경을 스케치 해 놓은 종이 쪼가리(?)를 본 적이 있었는데

그 중에 본인이 알고 있거나 선호하는 카페가 제법 있었고, 거기서 봤던 카페 중 하나였던 게 기억이 났다

주위를 둘러보다가 괜찮아 뵈는 곳에 들어가려고 하던 차였는데

이제 더 헤매기도 다리가 아프고 해서 실낱 같은 희망으로 도전해 보기로 했던 것

 

 

카페를 들어가는 길목(?) 차고 같은 느낌의 공간에는 뭔가 테이블도 하나 놓여있다

대기석일까? 아니면 야외 테라스 자리처럼 여기에도 손님을 받으려나??

입구는 미닫이 문으로 되어있고, 들어갈 때도 나올 때도 직원분이 먼저 열어 주셔서 흡사 자동문 같았다

사진엔 나오지 않았지만 입구에는 "보기보다 넓다"는 문구가 적혀 있었다

 

 

'넓어 봤자..'라는 생각이었는데, 진짜 넓다

구획구획 나누어져 있어서 테이블 수가 총 몇이나 되는지 가늠할 수 없어 더 넓게 느껴지는 것 같기도 하다

상상을 초월하는 매장 면적에, 어딘지 동화 같은 느낌마저 드는 게 재미있었다

 

 

여기가 주방

수도 설비 때문인지 주방 바로 옆에 화장실이 위치해 있다

 

 

화장실 센스가 대박이다

사람이 들어가면 문짝에 붙어 있는 서양인 훈남이 강렬한 눈빛을 무시무시하게 발사한다

내부는 완전 가정집 화장실 같았고, 라디오가 커다랗게 틀어져 있었다

 

 

우리는 주방으로 입구가 나 있는 구획으로 안내 받았다

 

 

입구 근처 허공에 달려 있는 병따개를 당기면 직원 분을 소환할 수 있다

 

 

본인이 안내받은 구획은 아기자기 산만한듯 러블리하게 꾸며진 공간이었다

대여섯 테이블 정도가 놓여 있었으려나?

이 공간만으로도 아담한 카페 하나 정도 크기는 되지 싶다

안내받을 당시 이 공간은 비어 있었고, 꽤나 시간이 흐른 뒤 다른 손님들이 들어와서

그 전까지 실컷 사진을 찍고 놀 수 있었다

 

 

파스텔톤 느낌 퐉퐉. 테이블은 반듯하지만 의자는 제각각

 

 

어울릴 것 같기도, 아닐 것 같기도 한 갖가지 소품들이 여기저기 척척

어찌보면 산만하거나 지저분해 뵐 수도 있을텐데.. 역시 인테리어도 아무나 하는 게 아닌 듯

 

 

가장 이쁘장했던 자리는 단연 벽면에 붙은 스탠드 자리였다

폰카로 찍어도 예술이라, 현재 핸드폰 배경화면으로 사용 중인 풍경이다

 

 

카페 구조상 내부가 그리 밝은 편이 아니라, 화이트데이 선물들 사진 촬영은 이 자리에서 스탠드의 도움을 얻어봤다

 

 

우리 자린 앞서 본 테이블 바로 뒤에 있는, 의자 넷짜리 테이블

자리는 넓어야 편하니께~

보는 바와 같이 날개 단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그리고 벽에는 또 귀염귀염 소품들이 타다다닥

이 선반 시대 배경은 좀 옛날인 듯

 

 

메뉴 주문을 위해 메뉴판 스캔

커피 가격은 이 동네 여느 카페들과 비슷한 수준이다 싶었는데, 아메리카노로 무제한 리필 가능하단다?!

∑(OoO)

 

 

아메리카노 4,500원

 

크지 않은 평범한 사이즈의 머그컵에 담겨 나오는 아메리카노

깔끔하게 블랙 & 화이트 컵에 따닥

그리고 안에 쪼꼬 든 외국 막대 사탕[이름을 몰라서 설명이 길다]도 하나씩 따라 나왔다

 

그냥 평범한 비주얼이라 별 기대 없이 컵을 들었는데, 향이 제법 괜찮다

'기대하면 안 되' 애써 마음을 가라 앉히며, 호록 먹었는데.. ∑((OoO)) 맛있다!

 

카페가 많은 홍대

그치만 대부분 별다방보다 비싼 값을 요구하기에, 커피를 먹기 위해선 가격과 맛이 일정한 체인점들을 주로 찾아왔다

홍대 주변 카페에서 먹은 아메리카노 중 최고였다

향도 좋고, 커피 맛도 밸런스가 맞는 게 딱 좋아 ( ´ ▽ ` )

 

 

리필이 된다고 하니, 리필은 필수!!

처음 먹은 것보단 초큼 별로였지만, 얘도 평범 이상은 했다

 

친절하고, 분위기 좋고, 오래 죽치고 있어도 눈치 안 보이고, 사진 찍을 거 많고, 커피 맛있고, 리필도 되고~

완전 마음에 드는 카페 개척 성공!! (>_<)~♡

다음엔 다른 먹거리들도 쳐묵쳐묵 해 봐이지~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Mr.Zon 2012.04.16 12:1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렇지요 홍대 상수역 방면에는 들어가자니 가격을 모르겠고 혹여나 카페가 아닌 와인바일까 싶어 망설여지는 곳 참 많아요 :D 정돈되지 않은 듯한 정돈됨이 있는 곳이군요 ㅎㅎ 다음에 들러봐야겠어요!

    • BlogIcon 눈뜨 2012.04.17 22:20 신고 수정/삭제

      토라비는 상수역보단 홍대역에서 가까워요
      홍대입구역에서 산울림극장 방향으로 가는 길 어딘가에 있어요
      여기도 도처에 비슷한 곳들이 도사리고 있는데.. 여튼 얻어 걸려서 좋아요 :)

  • 송도IBD 2012.04.16 16:5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홍대 카페만의 매력이 있군요 :)
    여기 표지판에도 안에 넓다고 써져 있지요. 다들 생각보다 넓어 놀란다고^^;
    오랜만에 보네요.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눈뜨 2012.04.17 22:22 신고 수정/삭제

      제가 안내받으면서 "진짜 넓다"고 혼잣말처럼 얘기했었는데, 직원 분도 당황하는 기색없이 "진짜 넓죠?"하며 대꾸해 주셨어요
      이런 반응이 흔한가 보더라구요 ㅎㅎ;;

  • BlogIcon 콩이 2012.04.16 17:5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기자기하니 예쁘네요.ㅋ
    커피보다 인테리어가 더 맘에 쏙 드는듯 해요.ㅋ
    대구라서 가볼 일이 없겠지만.ㅠㅠ

    • BlogIcon 눈뜨 2012.04.17 22:30 신고 수정/삭제

      평범한 듯 독특한 분위기가 마음에 드는 곳입니다. 생각보다 편하기도 하고요 ^^
      그치만 홍대에 자주 들르시지 않는다면 여기보단 오리페코처럼 좀 더 이색적인 곳이 더 좋을 것 같아요
      홍대 근처에 걸음하시게 되면 한번 고려해 보세요 :)

  • BlogIcon Even So 2012.04.21 07:3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뭔가 산만한듯... 재미있어 보이네요. 정리 안된 제 방같기도 하고..
    무제한 리필이 굉장히 마음에 드네요!! 다음에 홍대갈때 꼭 들러봐야겠어요

    • BlogIcon 눈뜨 2012.04.22 23:18 신고 수정/삭제

      괜찮죠? ^^
      홍대 카페는 많이 안다고 생각했는데.. 아직 갈 길이 먼 것 같아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