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옥화할매 닭한마리 본점 - 닭 한마리 + 떡사리 + 국수사리

食食 얌냠 2012.01.03 00:00

< 진옥화할매 닭한마리 본점 - 닭 한마리 + 떡사리 + 국수사리 >
 

 

위치정보

 

 

 

동대문에 닭한마리가 유명한 골목이 있다는 정보를 입수하고

포털에서 "동대문 닭한마리"를 쳤더니 제일 먼저 나오기에 찾아본 진옥화할매 닭한마리

상상했던 것과 달리 거대하고 말끔한 외양에 살짝 놀랐다 

 

 

 넓은 매장 안이 사람들로 북적북적

가족 단위 손님들도 많고, 등산 다녀온 아저씨 아주머니들도 수두룩

메뉴가 메뉴여서 그런지, 자주 다니는 음식집들에 비해 높은 연령대의 손님들이 대부분이더라

방문해본 음식점 중 손님들 평균 연령이 가장 높았던 곳은, 두말 할 것 없이 "유진식당" ㅋ

 

 

 벽에는 먹는 법과 주의(?)사항이 터더덕

보시는 바와 같이 커팅은 셀프! 일부 제외 

 

 

 단촐한 메뉴. 레알 닭한마리집이다

4인까지는 1마리를 시켜도 된단다 

 

 

 기본 상차림

 

 

닭 한마리 18,000원

세숫대야 같은 데에 커다란 닭이 통째로 말~간 육수 안에 퐁당 

 

 

배추 김치

신 걸 워낙 못 먹어 놔서.. 왠지 시게 생겨서 본인은 국물(?)에만 넣어 먹었다 

 

 

얘도 퐁당하실 다진 마늘

 

 

떡사리 1,000원

꾸덕 꾸덕 떡볶이 떡 

 

 

 가운데에 떡 하니 놓은 우리의 메인 메뉴

가스렌지 주변이 좀 위험하지 않나 싶다

 

 

아직 미동도 없는 육수님 

 

 

 지루한 기다림의 시간 동안 양념장 만들기~

고추 다데기 + 간장 + 식초 + 겨자를 적절히 섞어 만드는 셀프 양념장

제대로 한 건지 모르겠지만.. 내가 맛있으면 그만인 게지

제법 매콤하던데, 꼬맹이들도 시뻘겋게 만들어서 잘 먹더라

 

 

 드디어 끓기 시작!!

 

 

 감격의 순간은 움짤로 봐야 제맛 ;)

 

 

 커팅엔 돼지군이 수고해 주셨다

 

 

 해체 완료

 

 

 써는 김에 김치도 싹둑 싹둑

 

 

 고기는 좀 더 익혀야 할테니, 일단 떡부터 쳐묵쳐묵

쫀득 쫀득 말캉 말캉 완전 맛나다

 

 

 셀프 제작 양념장에 찍어 먹어도 별미

 

 

 보골보골보골보골

참고로 이건 움직이는 사진 아님



 

큼직 달큰한 감자도 한 조각 쳐묵쳐묵

 

 

 어렵사리 접시에 오른 닭고기님들~!!

님들을 보기 위해 산...은 안 넘었지만, 물 건너 왔수다

그냥 먹어도 맛나지만

 

 

 요 매콤한 양념장 약간 찍어 먹는 것도 귿

보다 깔끔하달까?

 

 

 김치와의 조합은... 안 먹어봐서 모르겠다

 

 

 김치는 국물에 투하해이지

 

 

제2차 보글보글

역시 국물엔 김치가 살짝 들어가 줘야 아쉬움이 없다

 

 

국수사리 2,000원

이런 요리에서 면 사리가 빠지면 섭하지?

커다란 닭을 둘이 먹느라 배가 부르지만, 그래도 어려운 발걸음 한만큼 국수까지 야무지게 시켜봤다

 

 

 제3차 보글보글

 

 

면이 익으면 양껏 떠다가 잡수면 마지막 코스인 국수까지 완성


 



맛 있단 말도 이제 지치지만.. 맛있어 (>_<)


둘이 오긴 좀 부담스럽고, 서넛이서 와서 한마리에 사리 이것저것 넣어 먹으면 좋을 듯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안단테♪ 2012.01.08 09:3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살인적인 움짤의 포스! 푸짐하니 좋네요^^

    • BlogIcon 눈뜨 2012.01.08 23:04 신고 수정/삭제

      사진 편집하는 내내 침이 고여서 혼났습니다. 나중에 시간 나면 재방문해야 겠어요 ^^

  • 길가네 2018.11.23 09:1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염창역길가네도 함 방문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