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년 쌀 농산 - 쌀떡볶이 + 쌀떡꼬치 + 순대 + 튀김 + 식혜

食食 얌냠 2011.12.02 00:00

< 풍년 쌀 농산 - 쌀떡볶이 + 쌀떡꼬치 + 순대 + 튀김 + 식혜 >

 

위치정보


 

 

인사동에서 삼청동으로 가는 길에 위치한 커다란 쌀집

 

 

여기가 유명한지 어쩐진 모르겠지만, 항상 사람들로 북적북적한 풍년 쌀 농산

정육식당처럼 쌀집에서 떡볶이 따위를 판다

가만 보면 떡볶이 팔아 내는 수익도 쌀 팔아 버는 수익 못지 않을 듯 싶을 정도로 성업 중

 

 

들어갔을 땐 자리가 별로 없어서 입구 바로 옆에 앉았고

우리 자리에서 본 내부는 대충 이런 모양

저기 안쪽 어두운 쪽으로 가면 옆에 쌀이 잔뜩 쌓여 있다

 

 

구식인지 신식인지 묘한 느낌의 난로

이 날은 날이 춥지 않아서 가동 중이지 않았는데, 이거 하나로 이 넓은 곳이 다 따수워 질라나?

 

 

주문 하고 설렁 설렁 테이블을 찍으려는데 성미 급하게 벌써 등장해 버린 떡볶이

 

 

테이블에 붙어 있는 메뉴판

모자라면 더 시켜 보기로 하고 일단 분식의 양대 산맥, 떡볶이와 순대를 주문했다

 

 

쌀떡볶이 2,000원

 

 

작다

 

 

포크도 작다

 

 

그리 맵지 않은, 그냥 딱 떡볶이 맛

 

 

순대 2,000원

 

 

순대도 양이 많지 않다

 

 

특별히 냄새가 나거나 하지 않은 평범한 순대

간 상태도 그럭저럭 괜찮다

 

 

은근슬쩍 가져다 주신 오뎅 국물

가급적 '오뎅'이라고 썼다가도 '어묵'으로 고쳐 쓰고는 하는데, 이상하게 어묵 국물은 영 이상타

해서 오뎅국물

나름 깔끔하니 괜찮았다

 

 

떡볶이와 순대를 다 먹어갈 때 즈음 무시무시한 추가 주문이 시작 됐다

떡꼬치를 필두로 하나씩 시켜 대다가 결국 어묵 꼬치를 제외한 모든 메뉴들을 단박에 섭렵하고 말았다

 

 

쌀떡꼬치 1,000원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떡꼬치 소스 대신 양념치킨 소스를 발라 주는 것 같다

좀더 고루고루 바삭하게 튀기면 좋을 듯

 

 

튀김 2,000원

 

1인분에 5개고, 개당 크기는 크지 않은 정도

기름 관리가 잘 되는지 깔끔한 튀김이었다

오징어 둘, 김말이 둘, 고구마 하나를 했는데, 역시 오징어가 제일 좋앗!! (>_<)!

오징어가 오동통 큼직하지 않아 살짝 아쉽지만, 5개니까 봐 줘야지

 

 

식혜 1,000원

 

문간에 앉은 덕에 엄청 테이크 아웃 해 가는 모습들을 목격했고, 따라쟁이 본능 발동!!

해서 한 녀석 데리고 나와봤다

"식혜 하나 주세요" 했더니 우리를 힐끗 보시곤 센스 있게 색깔 다른 빨대를 하나씩 꽂아 주시더라

 

 

계피 맛이 상당히 나는 식혜

쭈욱 빨면 쌀알이 잘 올라 온다

가끔 막히기도 하니까 빨대는 좀 더 크면 좋을 듯

 

오며가며 북적이는 모습만 보아왔던 풍년 쌀 농산

대부분의 인기 떡볶이집들이 그러하듯, 특별한 맛이 있다기 보단 제 맛을 내는 음식들이었다

나름 깔끔하고, 아주머니들 친절하시고, 그리 정신 없지 않고..

간단한 요기를 위해 들르기 나쁘지 않은 곳인 것 같다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안단테♪ 2011.12.03 23:1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후후, 커플 빨대라니 정말 아주머니 센스 좋으시군요^^

    ...근데 2천냥에 저만큼... 확실히 요즘은 길거리에서 왕창 싸게 파는 수상한(...) 거 아니면
    하도 물가가 올라 다들 적게 주는 편이죠. 정말 뭐든지 비싸졌다는 생각에 가슴이 시리네요ㅠ_ㅠ

    • BlogIcon 눈뜨 2011.12.05 14:45 신고 수정/삭제

      정말 처음 접시 보고 놀랐습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