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솥 도시락 - 도련님 + 새우 믹스 후라이

食食 얌냠 2011.11.28 00:00

< 한솥 도시락 - 도련님 + 새우 믹스 후라이 >

 




 

이제는 여러 모로 많이 세련돼진 한솥. 테이블에 박힌 수저 그림도 맘에 든다 ^^

 

 

이번엔 제대로 도련님으로 주문

 

 

앉아서 먹으니 뚜껑은 아예 주지 않는다

여기 한솥만 그런지 몰라도 밥 완전 넉넉히 준다

약간 오바 보태서 반 먹고 뒤적뒤적 해 놓으면, 처음에 그만큼 줬다고 해도 이상하지 않을 정도

 

 

도련님 3,200원

 

앞줄에 있는 무생채, 단무지, 배추김치가 기본 반찬

예전엔 마카로니 같은 걸 줬던 것 같은데, 바뀐 건지 여기만 다른 건지 대신 무생채가 나온다

반찬에 전반적으로 기름져서 이도 나쁘지 않다

 

도련님 도시락 메인 반찬은 닭 튀김 두 조각 + 함박스테이크 하나 + 오징어까스 하나

그리고 그 아래엔 의미를 알 수 없는 파스타 면발 약간이 깔려 있다

개인적인 메인 찬의 선호도는 닭 튀김 > 오징어까스 >>> 면 >>>> 함박스테이크

한솥 함박스테이크는 영 고기 같지 않아서 영 맘에 안 든다

이거 빼고 치킨 한 조각을 더 준다면, 두번 생각하지 않고 그러라 할 게다

 

 

새우 믹스 후라이 3,200원

 

튀김들로 이루어진 새우 믹스 후라이의 메인 반찬은 새우 튀김 둘 + 고로케 둘 + 돈까스 하나

그리고 역시나 면이 깔려 있다

기름종이 대신 까는 걸까??

통상 메뉴 선호도는 새우 튀김 > 고로케 >> 돈까스

 

 

반찬 섞어서 반땅

 

 

보통은 새우 튀김 = 닭 튀김 > 오징어까스 > 혹은 = 고로케 > 돈까스 > 함박스테이크 순인데

이 날은 닭 튀김 > 오징어까스 > 새우 튀김 > 돈까스 > 고로케 >> 함박스테이크

새우 튀김과 고로케가 식어 있어서 영 별로였던 것

특히 한솥 고로케는 따끈따끈 바삭바삭이 맛의 핵심임이 밝혀지는 순간이었다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Even So 2011.11.29 15:4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제 입맛엔 역시 도련님이랑 치킨마요가 젤 나은듯 해요 ~.~
    얼마전에 김치볶음밥 시켰더니 계란후라이는 반개를 주고 정말 밥이랑 김치만 줘서 대실망..

    • BlogIcon 눈뜨 2011.11.29 18:38 신고 수정/삭제

      거.. 김치 볶음밥 못 쓰겠네요 (`o')/ 에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