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점) 희락 - 해물돌솥우동 + 모밀소바

食食 얌냠 2011.03.02 21:57

 

요 근래(?) 삼청동에 새로 생긴 우동집, 희락

통 창에 은은한 조명이, 국수집이라기 보다는 카페 분위기가 물씬 난다

 

 

갤러리아 백화점에서 여기로 옮겨 왔다고 한다. 분점이 아니구나

 

 

들어가 볼까나?

 

 

안에서 보니, 생각했던 것보다 아담했다

30년 전통 모밀&우동 전문점이라기엔.. 많이 캐주얼한 분위기가 다소 아쉬운 감이 없지 않았다

 

 

통 창으로 된 벽 맞은 편 벽

 

안쪽이 거울로 된 진열장으로 된 벽 사이로 주방이 살짝 뵌다

새로 생긴 집 답게 깔끔해 뵈더라

 

그만 두리번 거리고, 주문 하자!

 

 

잘 나간다는 집답게 비교적 단촐한 메뉴 구성. 저렴하진 않지만, 그렇다고 무턱대고 비싸고도 할 수 없는 가격대

일리 캡슐 커피를 판매 하는 게 이색적이었다

다른 곳에 있었으면 사 들고 나갔을지도 모르겠지만

삼청동을 행선지로 정하는 이유 중에는 들르고 싶은 카페들이 많은 탓도 있기에, 과감히 무시하고 음식만 주문키로 했다

 

고심 끝에 고른 메뉴는

 

 

해물돌솥우동과 모밀소바

 

 

해물돌솥우동 7,000원

보골보골보골~ 입맛을 돋우는 모양새로 납셔 주신 우동님

어라? 근데, 해물들은 뵈질 않는다??

 

 

뒤적 뒤적 결과 수면 위로 드러난 해물들

게가 두 조각 들어 있었는데, 생각했던 것보다 작아서 약간 실망했다

 

 

맛은 그럭저럭 괜찮은 해물우동

짜지 않고, 미더덕 덕인지 바다 내음 충만한 우동이었다

조금 더 얼큰해도 좋을 것 같다

 

 

모밀 소바 6,000원

쟁반이, 블랙 포스 작렬이다 ㅎㅎ;

 

 

일반적으로 밖에서 먹는 평범한 모밀 소바의 맛 이상도 이하도 아니었다

평을 하자면.. 뭐.. 그냥 그냥..

 

해물돌솥우동과 모밀소바 중에선 해물돌솥우동 승!

천원을 더 내더라도 나은 듯 싶다

 

음식 가격은 만족도를 조금 웃도는 것 같다

허나 우리의 친구(?) 소셜 커머스가 있다면, 얘기는 달라진다!

 

 

데일리픽에서 6천원 자유 이용권 2장을 각 2,900원에 사 두었던 것이다!!

 

그래서 이번 식사는 추가금 천원을 더 내서 총 5,800원

한 그릇에 3천원이다 생각하면, 대만족 식사라 하겠다

 

원래 모밀 면을 선호하지 않는 탓도 있겠지만, 그게 아니더라도 소바보다는 우동 추천!

 

 

 

위치정보

 

 그 이름도 유명한 삼청동 수제비 바로 옆에 위치해 있는 덕에 못 찾기는 어려울 게다

삼청동 수제비 포스트 보기     2009/03/22 - 삼청동 수제비 - 감자전이랑 수제비

 개인적으로 희락보다는 삼청동 수제비가 더 맘에 든다

 

쌀쌀할 땐 역시 뜨끈~한 국물!! .. 요즘 왜케 추운겨??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악랄가츠 2011.03.03 17:1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겨울내내 추워서 모밀 생각이 하나도 안났는데 ㅎㅎ
    이제 땡기는 걸 보니 여름이 다가오나봐요! ㅎㅎ
    근데 날씨는 영하권 아낰ㅋㅋㅋ

    • BlogIcon 눈뜨 2011.03.04 13:23 신고 수정/삭제

      냉면도 원래는 겨울 음식이라죠 ㅎㅎ;;;;
      .. 그나저나 이 놈의 추위는 언제쯤 끝을 보려는 건지 모르겠네요

  • BlogIcon 오붓한여인 2011.03.03 21:2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감기기운이있는지머리도아프고으실으실추운데 딱입니다.
    훅들이키고 약먹고자고싶네요.
    반가워요,

    • BlogIcon 눈뜨 2011.03.04 13:25 신고 수정/삭제

      요즘 추워진 날씨에 감기로 고생하시는 분들이 많으신 것 같아요
      모쪼록 어여 털어 내시길 바랍니다